• 최종편집 2022-12-05(월)
 

올해 전국 소방공무원 채용시험 선발인원이 3,814명으로 확정됐다.

코로나19 감염환자 이송업무 증가 등으로 업무가 가중되고 피로도가 높아진 구급대원 인원을 늘려 채용한다.

올해 시험은 공개경쟁채용 분야의 필기시험 과목이 변경된 이후 이루어지는 첫 시험이다.

소방청(청장 이흥교)은 이 같은 내용의 ‘2022년도 소방공무원 채용시험 계획’을 소방청 누리집과 119고시를 통해 18일 공고했다.

경력·자격·학력 등을 제한하지 않는 공개경쟁채용과 일정한 경력·자격 등을 요구하는 경력경쟁채용으로 구분하여 선발한다.

공개경쟁채용 인원은 1,947명으로 남성이 1,820명(93.5%), 여성은 127명(6.5%) 이다.

경력경쟁채용 인원은 구급 1,018명, 구조 397명, 항공 40명, 화학33명 등 28개 전문분야 1,867명을 채용하며 남성 1,358명(72.7%), 여성 304명(16.3%), 성별 미구분 205명(11.0%) 이다.

공개경쟁채용시험은 모두 소방사(9급 상당) 계급이며 경력경쟁채용시험은 법무분야(변호사)의 소방경(6급 상당) 7명 등 소방사보다 상위 계급으로 총 68명을 채용한다.

특히 코로나19 등 감염병 대응 업무가 많아진 구급대원 채용 규모를 전년 847명보다 171명이 늘려 1,018명을 선발한다.

최근 3년간 출동건수는 2021년 3,148,956건, 2020년 2,766,136건, 2019년 2,929,994건(‘20년 比 ’21년에 382,820건 / 13.8% 증가)

원서는 2월 24일 10시부터 3월 3일 18시까지 소방청에서 운영하는 누리집 119고시에 제출할 수 있다.

필기시험은 4월 9일에 전국의 시험장에서 시행할 예정이며 필기시험에 합격하면 체력시험, 인성검사, 서류전형(신체검사서 포함), 면접시험 등을 거쳐 7월 29일 최종합격자가 공고된다.

필기시험 장소는 3. 24.부터 소방청 및 시·도 소방본부에서 별도로 공고한다.

올해 공개경쟁채용시험은 변경된 시험과목으로 치루는 첫 번째 시험이다.

공개경쟁채용 필기시험 과목은 직무 전문성 측정을 강화하는 데 목적을 두고 개편됐다.

필수과목이던 국어와 선택과목 중 사회, 과학, 수학이 제외되었고 기존에 선택과목이던 소방학개론, 행정법총론이 필수과목이 됐다.

최종합격자는 중앙 및 지방소방학교에서 24주간의 신임교육과정을 수료하고 최일선 소방기관에서 근무를 시작하게 된다.

채용시험 관련 문의는 소방청 교육훈련담당관 또는 각 시·도 소방본부 소방행정과로 문의하면 된다.

신희범 교육훈련담당관은 “현재 체력시험의 비중 및 평가 종목에 관해 개정 중으로 ‘23년부터는 새로운 방식에 의한 체력시험이 시행될 예정이다.”라며, “다양한 분야의 우수 인재들이 많이 지원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88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소방청, 올해 소방공무원 총 3,814명 선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