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2-01(수)
 
황진희 의원, 행정사무감사 중 김포몽실학교 현장 확인
[시티저널뉴스]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황진희 위원장(더불어민주당, 부천4)은 11월 7일 김포교육지원청에서 열린 김포교육지원청, 부천교육지원청, 양평교육지원청을 대상으로 개최된 행정사무감사 중 오전 의원들의 본질의 종료 후 오후 시간을 활용하여 김포몽실학교 현장 확인 활동으로 행정사무감사의 다양화를 도모했다.

이 날 행정사무감사는 의사진행의 효율성을 도모하기 위해 업무보고는 서면으로 대신하고 바로 의원들의 본질의로 진행됐다. 주된 질의로는 특수학교 통학차량에서 학생들 인권 침해 사항 개선을 위한 장애인식개선교육의 필요성, 초·중 통합학교 문제점, 학교주도형 감사 시 교육지원청의 대처, 학교 사회복지사의 교육복지사로의 전환 방안 모색, 학교폭력 사안의 타당성 여부, 학교의 안전서버 사고 예방 교육의 필요성, 화장실 비품 구비 필요성, 교복 구매 방식 등에 대한 내용이 주를 이루었다.

행감 오후 일정으로 진행된 김포몽실학교방문은 교육현장에서 소외된 학생들이 없어야 한다는 교육철학을 가진 황진희 위원장의 제안으로 기획됐다. 먼저 몽실학교 시설 구석구석을 돌아보면서 겨울철 화재예방 등 안전 점검을 통해 안전한 교육환경을 제공하고자 노력했고 진행중인 프로그램과 학생 프로젝트 검토를 통해 학생들의 학교밖 활동의 확대를 도모하여 진로교육 활성화를 위한 지원방안을 논의하는 의미있는 자리가 됐다.

몽실학교가 내세우는 가치는 나눔과 도전, 책임, 공동체, 배려 등 5개로 이를 기반으로 ‘우리가 하고 싶은 것으로 세상을 이롭게 하자’는 실천구호를 이루어가는 학생들이 모여든다. 따라서 당연히 학생들이 활동의 체가 되고 모든 활동이 프로젝트 중심으로 이루어진다. 활동의 기획과 진행, 평가의 모든 영역을 학생들이 담당하고 목공이나 방송 등 도움이 필요한 경우 어른이나 선생님이 함께 하기도 한다.

황진희 위원장은 김포몽실학교 업무보고 후 현장을 돌아본 다음 “학교밖 청소년들은 물론 학교에 다니는 학생들의 방과후 활동으로도 충분히 의미있는 몽실학교는 이제 25개 지역교육청, 더 확대하면 31개 시군에 모두 개설되어 우리 학생들의 다양한 진로 개척 교육과 활동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만들었다”고 몽실학교 확장과 관련된 강한 의지를 표명했다. 다수의 초선 출신 교육기획위원회 의원님들도 “몽실학교와 같은 학생 중심 진로 교육기관이 있다는 것을 오늘 처음 알게 됐다”면서 현장 방문의 의미를 언급했다.

현재 경기도교육청 산하에는 경기도교육청 구 북부청사를 리모델링하여 개원한 의정부 몽실학교를 비롯하여 안성, 성남, 김포, 용인, 양평, 고양 지역에서 총 7개의 몽실학교가 운영 중에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7578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의회 황진희 의원, 행정사무감사 중 김포몽실학교 현장 확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