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0(토)
 

9일 송도 연세대 국제캠퍼스에서 유정복 인천시장, 허식 인천시의회 의장, 정일영 국회의원 등이 참가한 가운데 ‘바이오공정 인력양성센터’와 ‘제약바이오실용화센터’의 합동 착공식을 개최했다.

 

송도바이오인력센터.png

 

바이오공정 인력양성센터는 총사업비 434억원(실습 장비 구축 포함)이 투입돼 연면적 6,600㎡에 지하1층~지상4층 규모다. 제약바이오실용화센터는 총사업비 486억원을 들여 연면적 18,101㎡에 지하1층~지상6층 규모로 지어진다.

 

바이오 의약품 생산·시장 확대에 필요한 전문 인력을 적기에 공급하기 위한 시설인 바이오공정 인력양성센터는 GMP(우수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 기준)수준의 바이오 공정 실습장이 구축될 예정이다. 

 

완공되면 연간 2,000여명의 현장 실무능력을 갖춘 바이오 전문인력이 양성돼 바이오 업계의 전문인력 수급 불균형 해소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경제청은 국내외 바이오산업을 이끌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 산업 육성에 필수적인 바이오공정 인력양성센터와 첨단연구개발 수행을 위한 제약바이오실용화 센터가 바이오산업 혁신 생태계 조성에 핵심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미 88만 리터 규모의 단일 도시 기준 세계 최대 바이오 의약품 생산 역량을 보유하고 있는 송도에는 셀트리온, 삼성바이오로직스, SK바이오사이언스 등 국내 최고의 바이오 기업들과 머크, 싸토리우스 등 글로벌 기업들이 입주했거나 착공하는 등 세계적인 바이오클러스터가 구축돼 있다. 아울러 송도가 미국 보스턴 바이오 클러스터를 벤치마킹한 ‘K-바이오랩허브’ 사업지로도 선정돼 바이오 분야 스타트업 기업과 유망기업들이 한데 모인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최근 재외동포청 유치로 ‘1,000만 인천 시대’를 연 가운데 열리는 두 센터의 동시 착공은 세계적인 바이오 허브라는 무한한 가능성이 실현되는 과정이며 시민이 행복한 세계 초일류도시 인천을 함께 만들어 나갈 수 있는 또 하나의 기반”이라며 “앞으로 두 센터가 성공적으로 구축돼 송도가 바이오 의약품 생산 글로벌 허브 도시로 조성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6807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송도, 바이오 인력양성기관 설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