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5(화)
 

경기도-경기도의회가 공동 주최하는 ‘경기도 촉법소년ㆍ위기청소년 특화교육을 통한 진로 모색 토론회’가 이달 31일(목) 14시 경기도의회 중회의실2(지하1층)에서 개최된다.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유경현 의원이 좌장을 맡은 이날 토론회에서는 최근 사회적 이목이 집중된 촉법소년ㆍ위기 청소년에 대해 우리 사회가 이들을 잠재적 범죄자로 보는 시각에 경종을 울리고, 재 사회화를 돕기 위한 특화교육 방안과 경기도의 역할이 논의될 것 으로 보인다.

 

이번 토론회에는 김신 중부대학교 교수가 발제를 맡아 촉법소년ㆍ위기청소년이 발생하는 사회구조적 문제를 지적하며, 이들에 대한 낙인과 강한 처벌 보다는 맞춤형 특화교육을 통해 건전한 사회구성원으로의 복귀를 지원하는 방안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토론에는 김선미 실장(한국만화영상진흥원), 손혜광 실장(사단법인 만사소년), 김복수 경감(경기남부경찰청 여성청소년과), 최은영 대표이사(사회적기업 (주)라온스) 등 4명이 참여한다.

 

유경현 도의원은 "이번 토론회를 통해 경기도에서만큼은 촉법소년ㆍ위기청소년들을 잠재적 범죄자로 보는 대신, 건전한 도민의 일원으로 따뜻하게 바라보는 인식의 전환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며, "특히 그 과정에서 특화교육을 통한 진로 모색이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하며 이번 토론회의 의미를 강조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081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위기청소년 특화교육을 위한 포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