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5(화)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의원은 "국민과 함께 채상병특검법을 반드시 통과시키겠다"고 밝혔다.


우원식 국회의장 .png

 

21일 22대 전반기 국회의장으로 사실상 확정된 우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대통령의 거부권 남발로 인한 삼권분립 훼손에 제22대 국회는 단호히 맞설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윤석열 대통령이 10번째 거부권으로 기어코 채상병 죽음의 진실을 묻으려 한다"며 "헌법이 정한 권한을 남용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국민 70%가 특검에 찬성하고 있다. 총선 결과 역시 사건에 대한 국민적 분노를 보여주고 있는데도 윤 대통령은 민심에 불복하고 있다"며 "국민의 뜻을 받들어 채상병특검법을 수용하라"고 강조했다.


또한 페이스북에서 "21대 국회와는 완전히 다른 22대 국회를 만들어달라는 기대가 국회의장 후보 선거 과정에서도 있었다"며 "국민과 당원의 그 마음을 잘 알기에 저 또한 새롭게 각오를 다진다"고 적었다.


우 의원은 "민주주의 후퇴, 삼권분립 훼손에 단호히 맞서 달라는 당심과 민심을 받들어 개혁 국회를 만들겠다"며 "국민의 삶을 도탄에 빠트린 윤석열 정권과 싸워달라는 민심과 당심을 받들겠다"고 강조했다.

신성복 .사진 홍명근 기자 bcj2016@naver.com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 9973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우원식 "22대 국회서 채상병특검법 반드시 통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