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제61주년 4.19혁명 기념식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제61주년 4.19혁명 기념식

19(월) 오전 10시, 국립4⋅19민주묘지에서 거행
기사입력 2021.04.16 21:0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국가보훈처는 1960년 민중의 비폭력 저항으로 대한민국 민주주의 싹을 틔운 시민혁명인 ‘제61주년 4ㆍ19혁명 기념식’을 19일 오전 10시 국립4ᆞ19 민주묘지(서울 강북구)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기념식은 ‘새 아침, 민주주의를 노래하다’라는 주제로 정부 주요인사, 4ᆞ19혁명 유공자 및 유족 등 99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 대책을 철저히 수립하여 진행한다.

올해로 61주년을 맞는 4ᆞ19혁명 기념식은 대구 2ᆞ28민주운동, 대전 3ᆞ8민주의거, 마산 3ᆞ15의거를 거쳐 4ᆞ19혁명으로 이룩된 대한민국 민주주의 완성을 기념하고, 고귀한 희생으로 이룩한 이 땅의 민주주의를 맘껏 누리며 새로운 희망과 도전으로 4 19정신을 계승시켜 나가자는 의미를 전할 예정이다.

기념식은 헌화 분향, 국민의례, 경과보고, 기념사, 2021 청년의 다짐, 기념공연, '4ᆞ19의 노래’제창 등의 순으로 40분간 진행된다.

먼저, 헌화ᆞ분향은 4ᆞ19혁명 관련 단체장과 4ᆞ19혁명 참여학교(고려대, 서울대, 동국대, 대광고) 후배 학생들이 함께 4ᆞ19혁명 희생자를 추모한다.

경과보고에서는 우리가 일상처럼 누리고 있는 자유가 61년 전 불의에 항거하며 거리로 뛰쳐나왔던 수많은 열사들의 희생 위에 서 있음을 배우 최불암의 목소리를 통해 영상으로 담아낸다.

기념사에 이어 ‘2021 청년의 다짐’은 고(故) 박찬세 님의 후손과 청년 대학생 2명이 오늘의 청년과 학생들이 만들어가야 할 민주주의를 다짐하며 61년 전 그날의 정신을 오늘에 되새긴다.

기념공연은 가수 포레스텔라가 챔피언(Champions)을 부르며 4 19혁명으로 완성된 민주주의를 위해 함께 나아갈 것을 노래한다.

끝으로 행사 참석자들이 모두 함께 '4ᆞ19의 노래’를 제창하며 기념식을 마무리한다.

보훈처는 이번 기념식을 통해 “대한민국 헌법 전문에 새겨진 4ᆞ19혁명의 위대한 가치를 되짚고, 민주주의의 위기가 찾아올 때마다 부활했던 4ᆞ19정신을 기억하고 계승⋅발전시켜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시티저널뉴스 & cityjournal.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4길 19-13 |  대표전화 (02) 2263 - 2203    

          경기도 부천시 성주로 238 (성현빌딩 2층)  |   대표전화 (032) 664 - 3803

  •    신문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51942 (등록일 2018. 8. 21)
  •     발행인 :  홍명근    |       편집인 :  신성복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세규    |    기사배열 책임자 :  유찬영 
  •     copyright© 2018 Cityjournal News. All rights reserved.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시티저널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